나는 출산의 순간이 너무나 행복했으면서도
함께 출산을 하는 것이
긴 동굴을 통과하는 것과 같은
큰 산을 넘는 것과 같은
힘든 감정을 가지고
출산을 도왔다.

그런데 내가 출산을 하고 보니
긴 동굴이나 큰 산 같은 것은
있지도 않았다.

나의 두려움이었나보다. ㅎ



 
Posted by 아라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imslight.co.kr BlogIcon 성기영 2017.12.19 10:3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자연조명으로 감성출산을)
    감성출산을 위해서는 자연출산을 잘 할 수 있는 진통실의 환경과 의료진의 협조가 무엇보다 중요한데, 이를 위한 방법으로 오감테라피시스템이 있다.오감테라피시스템은 LED감성조명, 천연아로마향, 기능성음악, 기능성영상이 상호 유기적으로 오감을 자극해 심리상태를 최적화시켜 주는 시스템을 말한다.
    이는 산모의 명상을 통해 고통과 긴장을 완화시켜주고 스트레스 해소를 통해 심리적 안정과 태교에 최적의 조건을 만들어 준다.
    (세계일보 스포츠월드 조원익기자/20120503)
    감성출산은 산모와 아기 모두를 편하게 해 줄 수 있어야 합니다.
    모든 환경조검을 다 갖추었어도 조명이 바뀌지 않았으면 반쪽 감성출산입니다.
    실내에서 자연의 빛을 공급받기 어렵지만 ,태양의 색온도와 동일하게 실시간 제어되는 자연광 조명은 실내에서 자연의 빛을 공급받을 수 있는 세계 유일의 4세대 조명입니다.
    생체시간과 실제 환경 시간간의 시차가 발생하면 쉽게 피로를 느낍니다.
    낮에는 실내에서 자연의 빛으로 힐릴하고 밤에는 달빛 별빛과 색온도가 동일한 주황색 조명으로 편안함을 주어 감성출산을 도와줍니다.
    수면유도 기능이 있어 편안히 수면을 취할 수 있습니다.
    생체시간과 시차가 발생하면 수면장애 심혈관 질환, 당뇨와 같은 대사성 질환 치매 우울증 등 질병 발생 위험성이 높아집니다.
    당사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자연조명은 실시간 생체시간에 맞는 빛을 제공합니다.
    또한 야간 조명이 유방암을 촉진시킨다는 연구결과도 있습니다.
    (미국 뉴욕주 쿠퍼스타운에 있는 매리 이모진 바세트 병원 바세트연구소 신경내분비전문의 데이비드 블래스크 박사)
    2017.12.19.
    천년의빛림스 성기영 배상 010-8939-5870

이 출산의 느낌을 잊기전에 기록해두려 한다. 두 아이를 이미 병원에서 출산을 했기때문에 대부분의 산모들은 병원출산 선택이 일반적이다.
하지만 둥이 엄마는 두 아이를 병원에서 낳을때 편치 않았던 경험으로 자연출산을 알아보게 되었다.

병원 출산을 해본 경험이 있는 산모들을 만날때는 어떤부분이 힘들었는지에 대해 꼼꼼히 히스토리를 한다.
그걸 바탕으로 셋째 출산을 통해 그 힘들 출산기억이 회복되길 바라는 마음이 크다. 둥이 엄마는 병원에서 못움직이게 누워만 있게 했던 부분이 힘들었다고 한다. 그리고 반듯하게 누워서 출산을 했던것이 힘들었다고 한다.

차트에 기록을 자세하게 해두고 출산시 이부분을 염두하며 돕게 된다.

둥이가 나오려고 이슬이 오전 7시경 비치고 9시부터 약 5분 간격의 수축이 시작되었다.
나는 셋째 출산이라 얼른 채비를 하고 집에 방문을 하니.. 둥이엄마는 "아직 더 있어야 할거 같아요" 라며 멋쩍은 얼굴을 보였다.

둘째 이상 산모의 진통은 약하게 있다가 갑자기 세지며 출산을 하는 경우가 많이 있기 때문에 집근처 커피숍에서 모닝커피 한잔을 하고  2시간쯤 지나 3분 간격 진통이 세진거 같다고 하여 집에 가보았다.

조금더 세진듯 보였는데. 포도를 먹고.. 시간이 흐르면서 다시 약해지는 진통.
집 뒷쪽에 작은 공원이 있다고 하여 같이 산책을 다녀왔다
 

그리고 아이들이 어린이집에서 돌아왔다. 둥이엄마의 조카가 대학생인데 아이들을 돌봐주러 집에 왔다.
(가정 혹은 조산원 출산시 아이들과 함께하길 원하면 남편 이외에 다른 보호자가 필요하다. 친정엄마 혹은 아이들이 잘 따르는 누군가. 혹은 둘라)
진통은 저녁 8시쯤 아이들이 잠에들때가 되서야 강해지기 시작했다.

(둘째가 딸인데 웃는 모습이 너무 예쁜 아이.. 엄마 진통할때 들어와서 진통할때는 조용히 있어준다.)

(진통이 세지기 시작할때 출산방을 만들었다.)
아이들이 잠에 들고 아빠가 비로소 자유가 됐을때 힘이 주어지기 시작하였다.  짐볼에 엎드려 아빠 손을 부여잡고  출산을 하였다.

진통시간은 길었지만 순산을 하였고 개인적인 고민인 있던 나에게 출산의 기쁨으로 심적 변화를 준 시간이 되는 출산이었다.



Posted by 아라치♡

댓글을 달아 주세요